7th(2003)

페스티벌 레이디

"페스티벌 레이디 - 박한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7회의 영화제를 상징하는 페스티발 레이디로 <여고괴담 세 번째 이야기: 여우계단>의 주인공 박한별을 선정하였다. 7회에 갓 시작하지만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지닌 영화배우 박한별은 PiFan의 주관객층을 대표할 수 있는 연령대의, 신선하고 성장 가능성이 돋보이는 배우를 찾던 영화제가 자신 있게 선보이는 히든카드이다.

<여우계단>을 미리 본 PiFan의 스탭들이 동시에 페스티발 레이디로 추천한 인물이기도 한 박한별은 개봉과 동시에 한국 영화계의 주목받는 배우로 성장할 것을 확신하기도 했다.

페스티발 레이디로 활동한 박한별은 개,폐막식, 자원활동가 발대식, PiFan 여름 운동회 등 PiFan2003의 각종 공식행사에 참가하고, 관객과 함께 영화도 보고 행사장도 돌아다니며 관객과 함께하는 페스티발 레이디로서 PiFan2003을 홍보하였다.

박한별

중2때 학교친구들이 인터넷에 올린 사진으로 하루 아침에 '얼짱'으로 등극한 인터넷 신데델라 박한별은 신승훈의 '널 위한 이별', 휘성의 '안되나요' 등 뮤직비디오에 출연했고, ‘라디오 가든’, ‘클린 앤 클리어’ 등의 광고 모델과 ‘쎄씨’ 등 잡지의 표지모델로 활동하다가 <여고괴담 세 번째 이야기: 여우계단> 으로 영화배우로 데뷔하였다.

원래 <링> 이나 <폰> 같은 공포영화를 좋아해서 공포 영화에 출연하는게 소원이었던 그녀는 <여우계단> 을 통해 소원풀이를 했다고 한다. <여우계단> 촬영현장에서 가장 막내인 박한별은 무섭기로 소문난 서정민 촬영기사의 호통에 눈물을 흘리다가도 바로 생글거리며 애교떨고, 10시간 넘게 기다리면서도 지친 기색 한번 안하는 어른스러운 모습도 보여주어서 현장에서 제일 귀염받는 활발한 분위기 메이커라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