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th 상영작

제목 : 라트리 Rahtree : Returns
감독 : 유스라트 시파팍 (Yuthlert SIPPAPAK)
정보 : Thailand/2005/35mm/Color

귀신이 출몰하는 아파트에 숨어든 불행한 사나이들의 이야기. 운명은 코미디언이라는 번듯한(?) 직업을 지녔던 남자들을 은행 강도로 만들어 버렸다. 은행을 가까스로 탈출한 이들은 귀신이 출몰한다는 사실을 모른 채 한 아파트로 숨어들게 된다. 돈을 막 나누려는 찰라 돈은 갑자기 사라져 버리고 이들은 사라진 돈을 찾아 온 아파트를 헤매게 된다. 그러나 6층만은 굳건하게 잠겨 있다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 결국 그들은 금지된 영역으로 들어가 609호에서 돈을 발견한다. 그러나 이들이 발견한 것은 돈만이 아니다. 그곳에는 오래 전 불행한 사건으로 죽은 한 소녀의 영혼이 머물고 있는데... 이들에게 과연 어떤 일이 발생할 것인가? 70년대 헐리우드의 대표적 호러 영화인 <엑소시스트>에 대한 애정을 숨기지 않는 태국판 호러-코미디 영화 의 속편이다. 전편에서 소녀 라트리는 일련의 불행한 사건 끝에, 결국 비참한 최후를 맞이하였다. 원혼이 된 그녀는 아파트에 살면서 자신만의 공간을 만들게 된다. 태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예상치 못한 히트를 거두자 감독인 유스라트 시파팍은 속편을 기획하게 되었다고 한다. 전편에서 재기발랄한 유머와 공포를 선보였던 시파팍 감독은 첫 번째 작품을 감상한 관객들은 즐겁게 만들려고 속편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현재 시파팍 감독은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킬 빌>을 패러디한 <킬 팀(Kill Tim)>의 1, 2편을 준비 중에 있다. (이명숙)

유스라트 시파팍 (Yuthlert SIPPAPAK)

태국 북부의 한 마을에서 태어난 어린 시절 그의 예술에 대한 열정은 대단히 컸다. 미술을 공부하기 위해 18살 때 수도인 방콕으로 떠난 그는 필파콘 대학에서 인테리어 디자인 학위를 받았다. 졸업과 함께 직접 디자인 회사를 설립하지만 곧 자신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이 인테리어 디자인임이 아님을 깨닫고 뉴욕으로 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