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제리의 게임 Geri's Game
감독 : 얀 핀카바 (Jan Pinkava)
정보 : USA/1997/5min/1.85/Color/35min

훈수둘 만한 이 하나 없는 한적한 공원 벤치에서 초로의 백발 노인이 장기판을 펼친다. 그의 상대는 바로 자기 자신이다. 일수불퇴와 낙장불입의 철칙 아래 신선놀음은 전개되는데, 승부는 의외로 쉽게 날 듯 싶다. 그러나 사면초가의 위기에서 마침내 비장의 필살기가 감행되고, 전세는 역전된다. 자신의 소중한 신체 일부분을 걸고 펼치는 반상 위의 대결을 보며 관객은 절로 손에 땀을 쥐게 된다.
'더 이상 번들거리지 않는다.' (화장품 광고 문구가 아님) 그동안 컴퓨터 애니메이션이 보여주었던 눈에 거슬리는 번들거림이 이 작품에서는 많이 완화되었고, 뽀송뽀송한 질감마저 느껴진다. 역대 사이버 배우 가운데 가장 연기력이 뛰어난, 그래서 1인 2역을 가뿐히 해낸 Geri의 풍부한 표정연기는 압권이고, 당연히(!) 아카데미는 이 작품에 최우수 단편 애니메이션 상을 수여했다. 이 힘이 장편으로 옮겨가면 왜 그리 비실거릴까? (나호원)

얀 핀카바 (Jan Pinkava)

1963년 6월 21일생. 어릴 적부터 수퍼 8mm 카메라로 애니메이션을 만들었던 그는 대학에서 과학과 로봇공학을 공부한 후 런던의 Digital Pictures에서 일을 한다. 1993년에 그는 미국의 Pixar Animation Studios에 들어가 약 2년 동안의 작업을 통해 [제리의 게임]을 내놓았고, 이 작품은 아카데미 최우수 단편애니메이션 상을 수상한다. [벅스 라이프] 및 [토이 스토리 2]에서 각각 애니메이터와 스토리 아티스트로 참여한 바 있다.